<시장동향: 종합>LS ELECTRIC, 엘리베이터 시장의 20%, 그 판을 키운다 > 전체기사

전체기사
Monthly Magazine of Automatic Control Instrumentation

시장동향 <시장동향: 종합>LS ELECTRIC, 엘리베이터 시장의 20%, 그 판을 키운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댓글 0건 조회 2,009회 작성일 20-10-29 12:35

본문

사진 1. 


변화하는 엘리베이터 시장

국내 엘리베이터 시장은 수년간 빅3(현대엘리베이터, 티센크루프, 오티스)가 주도하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3사의 시장점유율은 각각 44%, 26%, 12% 수준(2019년 기준)으로 국내 엘리베이터 시장의 80%가 넘는 수치이다.

나머지 20% 정도는 골리앗 엘리베이터(한번에 500명 탑승 가능한 초대형엘리베이터), 컨베이어, 리프트, 크레인 등 특수 품목을 중심으로 중소기업들이 차지하고 있다.

 

이렇게 대형기업 3사가 박빙을 벌이는 엘리베이터 시장에 글로벌 업체들은 한국 투자를 더욱 늘리고 있다. 이유는 20206월말 기준으로 국내 가동 중인 엘리베이터가 73만대이며1), 매년 신설 수요량이 약 4만대로 중국, 인도에 이어 세계 3위의 규모이기 때문이다. 좁은 땅, 높은 빌딩들 가운데서 막대한 자본력과 기술력으로 브랜드인지도를 갖춘 대형 기업들의 집중 공세가 펼쳐지는 것이다.


20%를 지키는 중소기업의 갈 길은? 

국내 중소기업 입장에서 보면, 시장 크기가 커지는 것은 긍정적인 전망이겠지만, 위로는 브랜드 인지도가 높은 대형업체들이, 아래로는 가격경쟁력을 앞세운 중국 업체들이 강하게 밀고 들어오는 상황에서 걱정이 앞설 수밖에 없다.

그렇다면 이런 샌드위치 상황에 놓여 이중고를 겪고 있는 중소기업들은 어떤 전략을 펼쳐야 할까? 조금은 원론적인 접근일 수 있겠지만, 마케팅 이론에서 설명하는 3가지 방법으로 방법을 모색해보고자 한다.

 

첫째는 차별화 전략(Differentiation Strategy)으로 가격 이상의 가치로 브랜드 충성심을 이끌어 내는 전략이다. 고품질, 탁월한 서비스, 혁신적 디자인, 기술력, 브랜드 이미지 등 무엇으로든 다른 경쟁기업들과 차별화하는 것이다. 대부분은 글로벌 기업이나 할 수 있는 것으로 비춰져 넘사벽으로 느껴지겠지만, 이 중에서 1가지만이라도 자사의 강점을 내세워 더욱 고도화 시키면 성공가능성이 있다.


두 번째는 원가우위 전략(Cost leadership Strategy)으로 업계에서 가장 낮은 원가로 우위를 확보하는 전략이다. 이를 위해 생산 공정을 개선하거나 저임금 노동력을 쓴다거나 원가절감에 유리한 원재료를 선택하는 방법 등이 있을 수 있다. 또한 대량생산을 통해 생산규모를 키워 규모의 경제 효과를 노리는 방법도 씀직하나 이는 글로벌기업과 비교하여 중소기업에게는 다소 힘든 부분이다. 비록 업계에서 최저가는 아니더라도 좋은 품질에 합리적인 가격을 제공한다면 가성비 높은 제품으로 원가우위 효과를 누릴 수 있다.

세번째는 집중 전략(Focus Strategy)으로 특정 세분시장만 집중공략하는 전략이다. 전체 시장에서는 차별화나 원가우위를 누릴 능력을 갖추기 힘든 기업들도 세분시장을 집중 공략한다면 수익을 낼 수 있다.

 

국내 한 엘리베이터 업체는 500명이 동시에 탑승하는 골리앗엘리베이터나 화재 시에도 운행가능한 엘리베이터를 개발하며 특수엘리베이터 시장에 집중하고 있다. 이 기업은 특수엘리베이터에만 집중하여 국내를 넘어 해외 30여개국에 수출하고 있으니 집중전략 방법으로 성공한 대표적인 기업이라 할 수 있겠다.

 

특히 집중전략은 첫번째와 두번째 전략을 혼용(Mix)하여 효과를 높일 수도 있다. 즉 특정 세분시장을 대상으로 원가우위 전략을 펴는 원가우위 집중전략’, 특정 세분시장을 대상으로 차별화 전략을 펴는 차별화 집중전략이 있다.

 


782c1c86686b26dedf81e327820f61c8_1603942113_39.jpg

사진 2.


중소기업과 함께 성장하는 LS ELECTRIC의 대안책

(1) 고품질, 탁월한 서비스를 내재화해라!

중소기업이 직접 고품질, 탁월한 서비스를 단기간에 동시에 잡는 것은 어려운 일이지만 좋은 제품을 사용하여 이런 효과를 노릴 수는 있다. 마치 CPU업체인 인텔이 사용했던 ‘intel inside’ 로고 효과처럼 엘리베이터에서도 좋은 제품을 내재화함으로써 경쟁력을 높이는 방법이다.

 

LS ELECTRIC(LS산전)은 지난 1974년부터 국내 중소기업들과 함께 동고동락한 국내 자동화기기 대표주자이다. LS ELECTRIC은 최근 시장변화에 고심 중인 중소기업들과 함께 어려움을 함께 헤쳐 나갈 수 있도록 시장 요구에 적합한 제품들을 개발하고자 지속적으로 노력 중이다. 올해 출시한 L100 드라이브가 대표적인 제품 중 하나이다. L100 드라이브는 엘리베이터 전용 드라이브로서, 국내 중소기업들이 글로벌기업에 못지않은 제품 신뢰성과 안정성을 유지하도록 모터제어 완결성 및 최적화된 알고리즘을 갖추고 있다


782c1c86686b26dedf81e327820f61c8_1603942222_5.jpg

사진 3. LS ELECTRICL100 드라이브



...후략


LS ELECTRIC

본 기사는 2020년 10월호에 게재되었습니다. 


-----------------------------------------------------------

제어계측 편집부 (auto@autocontrol5.co.kr)

<저작권자 : 제어계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어계측사     대표자  이윤성     사업자등록번호  107-19-58315     TEL  031-873-5686     FAX  031-873-5685
ADD  경기도 의정부시 신흥로258번길 25 해태프라자 1501호      E-mail  autocontrol5@autocontrol5.co.kr
Copyrights ⓒ 2020 제어계측사 All rights reserved.